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교육
청주시 "8명 연쇄감염 오창 당구장발 지역확산 막아라"
박상연 | 승인 2020.11.27 12:23
언론브리핑을 하는 한범덕 청주시장[사진=청주시]

청주시가 연쇄감염이 시작된 청원구 오창읍(오창읍 소재지 및 오창2산단) 일원에 대해 거리두기 1.5단계에 준하는 조치를 실시하며 지역감염의 꼬리 차단에 나서고 있다.

27일 시에 따르면 관내에서는 26일 9명(118~126번)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 발생하면서 지난 4일간 총 1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어 27일에도 청주시 서원구에 거주하는 40대(서울 마포구 256번 확진자의 접촉자)가 진단검사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중 13명이 오창 소재 당구장발 감염으로 8명(111, 115, 118~120, 124~126)은 직접 당구장을 방문했으며, 5명(112~114, 121, 123번)은 당구장 방문 확진자의 접촉자로 확인됐다.

이들 확진자에 대해서는 도청 즉각대응팀 지휘 하에 접촉자 분류 및 역학조사 중에 있다.

특히 청주 125번 확진자의 자녀가 다니는 청원구 소재 초등학교(1명)는 지난26일부터 27일까지 원격수업을 진행한다.

또한 출입기록으로 확인된 오창 소재 원 당구장 방문자 78명 중 현재까지 67명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으며, 이중 7명(115, 118~120, 124~126)이 확진판정을 받고 격리 치료 중이다.

이에 청주시는 안전안내문자를 발송해 인근 당구장 방문자들이 신속히 검사 받을 것을 안내하고 있다.

관내 1054곳 경로당을 26일부터 임시폐쇄하고, 사회복지시설 2147곳에 대해 1.5단계에 준하는 방역 조치를 시행했다.

아울러 시는 청원구청과 합동으로 점검반을 편성, 오창읍 소재지 및 제2산업단지 일원의 258곳의 음식·카페, 유흥주점 등 중점관리시설과 79곳 일반관리시설에 대해 거리두기 1.5단계 방역수칙 이행 홍보 및 행정지도에 나서고 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0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5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