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8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십헛나이다/싶었나이다
감격(感激)의 회상(回想)조명희 님이여 그대가말읍슨말을 일르시며소리업슨노래를 아뢰실ᄯᅢ이어린아해의가슴에안은거문고는목이메여 ᄯᅥᆯ기만하더이다. 님이여나며들며 ...
황경수  |  2018-12-10 09:16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읍는/없는
불비를 주소셔조명희 순실(純實)이읍는 이나라에압픔과 눈물이 어대잇스며눈물이읍는 이백성에게사랑과 의(義)가 어대잇스랴.주(主)여! 비노니 이ᄯᅡᆼ에비를주소서 불비를주소서!타는불속에서나순...
황경수  |  2018-12-03 08:51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조흘세라고/좋을세라고
새봄 조명희 그럴ᄯᅢ에 조흘세라고낙수물소리는 새봄에장단갓고,녹다남은 집웅마루턱이눈이ᄯᅡ의마음을 녹여내리는듯,다정(多情)도 저하날빗이여다시금 웃는듯 어려운듯,「아아,과연 봄이...
황경수  |  2018-11-26 08:52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볏발/볕발
새봄 조명희 볏발이 ᄯᅡ시거늘양지(陽地)ᄶᅩᆨ 마루ᄭᅳᆺ헤나어린처녀(處女)세음으로두다리ᄶᅮᆨ벗고거...
황경수  |  2018-11-19 08:40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업드려/엎드려
동무여 조명희 동무여우리가만일 개[犬]이어던개인체하자속이지말고 개인체하자!그러고 ᄯᅡᆼ에업드려 ᄯᅡᆼ을할자/혀의피가 ᄯᅡdž...
황경수  |  2018-11-12 08:46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가읍시/가엽이
달좃차 조명희 이밤의저달빗이 야릇이도왜그리 사람의마음을흔드는지가읍시가읍시 서리고압허라.아아나는 이달의우름을좃차 한읍시가련다가다가 지새는달이 재를넘거던나도 그재위에 홀로쓰러지리라. ‘달좃차/달∨쫒아’...
박상연  |  2018-11-05 08:52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읍섯던들/없었던들
인간초상찬(人間肖像讚)조명희 이신(神)의모델이 ᄯᅡᆼ위에낫하남에우주(宇宙)는 자기(自己)의걸작품(傑作品)을축하(祝賀)할양으로태양(太陽)은곳곳에 미소(微笑)를ᄲᅮ리...
황경수  |  2018-10-29 09:17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버림을/벌림을
인간초상찬(人間肖像讚) 조명희 그러고 사람들아 드르라.저 검은바위가입버림을 대지(大地)가입버림을별의말을드르라! 사람의말을드를지어다!알수읍는나라의 구비치는물결의아름다운소리를 전하는그의노래를드르라.아아그는 님에게밧칠송배...
황경수  |  2018-10-22 08:55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긔별/기별
인간초상찬(人間肖像讚)조명희 사람에게만일 선악(善惡)의눈이읍선던들서로서로절하고 축하(祝賀)하올것을….보라 저 ᄯᅡᆼ위에웃둑히슨인간상(人間像)을.보라! 저의눈빗을그눈을맨들기...
황경수  |  2018-10-15 09:02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머러지고/멀어지고
내 못 견데여 하노라조명희 반기던그대 머러지고머러진그대 그리읍거늘,이를다시 슬허하옴은내마음 나도모르거니,ᄭᅩᆺ이야지거라마는 물이야흘르거라마는이마음부닷칠곳읍슴을 내못견데여하노라. ‘머러...
황경수  |  2018-10-08 08:47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정드러/정들어
정(情) 조명희 바둑이도[犬名] 정드러보아라그는더러움보다 귀여움이더하리라.살무사(殺母蛇)도 정드러보아라.그는미움보다 불상함이더하리라. ‘바둑이/바두기’의 ‘바둑이’는 ‘털에 검은 점과 흰 점이 바둑무늬 모양으로 뒤섞...
황경수  |  2018-10-01 08:48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북그리는/부끄러운
봄조명희 잔듸밧헤 어린풀삭이북그리는얼골을 남모르게내노아가만히웃더이다저 크나큰봄을.작은새의 고요한울음이가는바람을 아로삭이고가지로흘러 이내가슴에숨여들제/한울은맑고요 아지랑이는 ᄭᅳᆺ읍고요...
황경수  |  2018-09-17 08:56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드러트릴/들어트릴
무제(無題)조명희 주(主)여!그대가 운명(運命)의저(箸)로이 구덕이를집어 세상에드러트릴제그대도 응당 모순(矛盾)의한숨을쉬엿스리라이모욕(侮辱)의탈이 ᄯᅡᆼ위에나둥겨질제저 맑은햇빗도 응당...
황경수  |  2018-09-10 08:54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긔별하다/기별하다
경이(驚異)조명희 아람ᄯᅥ러지는소리가들닙니다「ᄯᅮᆨ」하고 ᄯᅡᆼ으로ᄯᅥ러짐니다우주(宇宙)가 새아달나얏다고 긔...
황경수  |  2018-09-03 08:56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가느러젓나이다/가늘어졌나이다
경이(驚異)조명희 어머니 좀드러주서요저 황혼(黃昏)의이약이를숩사이에 어둠이엿보아들고개천물소리는더한층 가느러젓나이다나무나무들도 다기도(祈禱)를드릴ᄯᅢ입니다.어머니 좀드러주서요손잡고 귀 기우려주서요...
황경수  |  2018-08-27 09:07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되엿다/되였다
성숙(成熟)의 축복(祝福)조명희 가을이되엿다 마을의동무여저 너른들로 향하야나가자논틀길을발바가며 노래부르세모-든 이삭들은다복다복고개를 숙이여「ᄯᅡᆼ의어머니여!우리는다시그대에게로도라가노라...
황경수  |  2018-08-20 08:51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익을거리다/이글거리다
이른 봄 아침정지용 산봉오리-저쪽으로 돌린 푸로우피일-페랑이꽃 빛으로 볼그레 하다,씩 씩 뽑아 올라간, 밋밋 하게깎어 세운 대리석 기둥 인듯,간ㅅ뎅이 같은 해가 익을거리는아침 하늘을 일심으로 떠바치고 섰다.봄ㅅ바람이...
황경수  |  2018-08-13 08:48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새새끼∨와도 / 새∨새끼와도
이른 봄 아침 정지용 새새끼 와도 언어수작을 능히 할가 싶어라.날카롭고도 보드라운 마음씨가 파다거리여.새새끼와 내가 하는 에스페란토는 휘파람이라.새새끼야, 한종일 날어가지 말고 울어나 다오,오늘 아침에는 나이 어린 ...
황경수  |  2018-08-06 09:25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훔켜잡다/움켜잡다
이른 봄 아침정지용 쥐나 한마리 훔켜 잡을 듯이/미다지를 살포-시 열고 보노니사루마다 바람 으론 오호! 치워라.마른 새삼넝쿨 새이 새이로빠알간 산새새끼가 몰레ㅅ북 드나들듯. ‘마리’는 ‘짐승이나 물고기, 벌레 따위’...
황경수  |  2018-07-30 08:44
라인
[황경수 교수의 우리말 길라잡이] 갈러지다/갈라지다
이른 봄 아침정지용 귀에 설은 새소리가 새여 들어와참한 은시계로 자근자근 얻어맞은듯,마음이 이일 저일 보살필 일로 갈러저,수은방울처럼 동글 동글 나동그라저,춥기는 하고 진정 일어나기 싫어라. ‘설은’의 ‘설다’는 ‘...
황경수  |  2018-07-23 14:24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8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