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고 황경수 교수의 청주 인물 이야기
월리사(月裡寺) 사적비(事蹟碑)
황경수 | 승인 2020.03.16 08:50

월리사는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문덕리 5번지에 위치하고 있으며, 충북에서 가장 오래된 사찰로서 2015년 4월 17일 청주시 향토유적 제42호로 지정되었다

월리사(月裡寺) 사적비(事蹟碑)는 사찰로 들어가는 입구의 왼쪽 언덕에 부도(浮屠)와 나란히 세워져 있다.

장방형(長方形)에 가까운 자연석을 가로 170cm, 세로 100cm로 다듬고 중앙에 홈을 마련한 비좌(碑座) 위에 너비 83cm, 높이 152cm, 두께 24cm의 비신(碑身)을 세운 다음, 가로 110cm, 세로 68cm, 높이 52cm의 팔작지붕형 개석(蓋石)을 덮은 조선 후기의 석비이다.

월리사(月裡寺) 대웅전(大雄殿)

월리사를 중건하고 나서 그 사적을 새긴 비석으로 비액(碑額)에는 자경(字徑) 9.5m의 전서(篆書)로 ‘월리사사적비기(月裡寺事蹟碑記)’이라 쓰여 있으며, 비문(碑文)은 자경(字徑) 5cm의 해서체(楷書體)로 문의현령(文義親令) 윤동형(尹東衡)이 적고, 덕촌거사(德村居士) 오익기(吳益基)가 썼으며, 1665년(현종顯宗6) 냉절[한식절(寒食節))에 세운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배면(背面)에는 시주자(施主者)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

≪청주대 교수 겸 청주학연구원 책임연구원≫

 

황경수  hksu2001@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0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5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