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교육
충북대 김수갑 총장, 교직원 사기 충전 위한 깜짝 수박
박상연 | 승인 2019.07.12 08:44

충북대학교 김수갑 총장이 11일 초복을 앞두고 대학 구성원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기원하고, 우수한 지역농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전 부서에 복달임 수박을 전달했다.

 

조선 후기 문신 윤기(1741∼1826)는 ‘무명자집’에 쓰길 성균관 유생들에게 ‘초복에는 개고기 한 접시, 중복에는 참외 두 개, 말복에는 수박 한 개를 준다.’고 했다. 이처럼 복날 복달임 음식으로 수박을 먹었다는 이야기는 조선시대부터 전해져온다.

대표적인 복달임 음식인 수박은 95%이상의 수분으로 이루어져있고, 더위를 가시게 한다. 여기에 피를 맑게 해주고, 이뇨작용을 돕는 시트룰린 성분과 간에서 효소생성을 촉진시켜 혈압을 낮춰주는 아르기닌성분이 풍부하다.

뿐만 아니라 항염, 항암작용에 뛰어난 리코펜 성분이 들어있다. 칼로리도 낮아 다이어트 식단에 도움이 된다. 한의학 책인 ‘중약대사전’에도 ‘열을 내리고 더위를 가시며 번조를 제거하고 갈증을 멎게 한다.’고 적혀있다.

김수갑 총장은 “일 년 중 무더위가 가장 기승을 부리는 삼복을 맞아 이른 더위에 지친 교직원들에게 잠시나마 여유와 재충전의 시간을 주고자 수박이벤트를 마련하게 됐다"며 "충북대 구성원들의 노고와 헌신에 항상 감사드리며 우수한 우리 농산물을 먹고 건강하게 여름을 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9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