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토/동영상 뉴스
과일의 고장 영동 분홍빛 복사꽃 '만개'
박상연 | 승인 2019.03.05 11:13
복숭아꽃 수분작업.

과일의 고장, 충북 영동군이 복숭아꽃으로 봄향기가 채워지고 있다.

영동 학산면 봉림리에 소재한 곽중삼(남·63세) 씨 비닐하우스(5,000여㎡)에는 분홍빛 복사꽃이 만개해 절정을 이루고 있다.

보통 노지의 복숭아꽃은 4~5월에 피지만 시설하우스의 꽃은 2개월 정도가 빨리 피며, 올해는 겨울이 비교적 따뜻해 꽃피는 시기가 더욱 앞당겨졌다.

지난 2월 중순부터 복사꽃이 피기 시작해 현재는 하우스 전체를 덮어 화사함의 절정을 이루고 있다.

1월 초부터 가온이 시작돼 현재 주간 평균 20℃도 정도의 적절한 온습도 관리 하에 인공수분기를 활용한 수정 작업이 분주히 이루어지고 있다.

이르면 오는 5월 중순쯤 탐스럽고 풍성한 복숭아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며 약20일간 출하작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영동군에서는 2,790농가가 1,246ha면적에서 명품 복숭아를 생산중이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9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