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화제의 인물
버섯 신품종 개발 농기원 김민자 박사 감사패
엄기찬 | 승인 2016.12.26 10:45
충북도농업기술원의 김민자 박사가 국산 팽이버섯 품종을 개발해 보급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버섯생산자연합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연구하는 김민자 박사/충북도청

충북도농업기술원은 친환경연구과에 근무하는 김민자 박사가 국산 팽이버섯 품종을 개발해 보급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2일 대전 아드리아호텔 크리스탈홀에서 한국버섯생산자연합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고 밝혔다.

김민자 박사는 <흑향> <여름향 1호> <여름향 2호> <금향 2호> 등 4종의 갈색팽이버섯을 개발해 품종보호권을 확보했다.

또한 관행 재배온도에 비해 2~4배 높은 온도에서 재배가 가능한 고온 재배기술을 개발해 여름철 냉방비를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게 했다.

특히 이 기술을 발 빠르게 영농현장에 접목시켜 대량 생산과 유럽 수출 등을 가능하게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 박사는“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버섯 신품종을 육성하고 버섯 재배농가가 돈을 벌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확대 보급하는데 힘쓰겠다”고 전했다.

엄기찬  dotor011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0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5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