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문화/생활
청주문화재야행 '청주의 그날들' 24~25일 펼쳐져
박인영 | 승인 2019.08.22 21:39

문화재청, 충청북도, 청주시가 주최하고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이 주관하는 2019 청주문화재야행 1차 여름밤편 행사가 오는 24~25일 펼쳐진다. 

밤에 보는 문화재, 밤에 걷는 길, 밤에 듣는 역사이야기와 밤에 보는 공연과 전시, 먹거리 등 8夜를 테마로 한 청주문화재야행 여름밤편의 주제는 ‘3070 청주의 그날들’로 1930년대 근대건축문화재와 청주읍성 밖 마을 이야기를 보여 줄 예정이다.

청주문화재야행 여름밤편이 오는 24~25일 청주시 일원에서 펼쳐진다. 사진은 2017년 중앙공원에서 진행된 등불체험 모습. [사진=청주시]

충북도청~근대문화거리(대성로)~문화동 일양 절충식 가옥(우리예능원)~충북문화관(옛 도지사관사)~청주향교~성공회성당~당산공원으로 이어지는 도심 속 근대거리가 주 무대로, 어린이·가족·친구·연인 등 다양한 연령대가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체험, 전시, 공연 등이 준비되어 있다.

또한 지난해 유형문화재에 집중해온 기존 전국 문화재야행들의 정형화된 틀을 깨고 무형문화재를 동참시켜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던 청주문화재야행은 올해 역시 차별화된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을 맞는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무형문화재의 참여 확대로, 청주 신선주, 배첩장, 단청장, 궁시장, 석암제 시조창, 칠장의 기존 6종 분야에서 두 배에 가까운 11종 분야의 무형문화재가 청주문화재야행을 밝힌다.

또한 무형문화재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전시와 함께 <소목장>, <낙화장>, <궁시장>의 시연도 직접 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였다.

청주문화재야행 여름밤편이 오는 24~25일 청주시 일원에서 펼쳐진다. 사진은 2017년 철당간 광장에서 열렸던 문화유산 워크숍 모습. [사진=청주시]

유형문화재도 풍성함을 더했다. 8월 여름밤 편에는 등록문화재 제355호 청주 동부배수지 제수변실이 추가되었고, 10월 가을밤 편에는 충북유형문화재 제135호 을축갑회도와 죽림갑계문서가 처음으로 야행과 함께 한다.

한편 올해 청주문화재야행은 시민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선정된 프로그램으로 참여형 축제의 면모를 더한다.

오는 24~25일 여름밤 편에서는 충청도사투리를 활용한 미션<청주문화재야행 온겨?>와 1935년 청주 사람이 연 청주 최초의 사진관을 재현한 <삼호사진관>의 포토존, 흑백사진체험이 마련된다.

여기에 400년을 이어온 청주의 가양주, 신선주의 설명을 들으며 음식을 만들고 맛볼 수 있는 <청주 신선주, 달무리주막>과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문화재 해설을 듣고 문제를 푸는 체험형 투어프로그램 <문롸잇 유람단>이 진행된다.

일제강점기 시절 징집과 수탈, 청주사람들의 생활상을 돌아보는 <식민청주 36년, 잊지 않아야 잃지 않는다>, 충북의 유형문화재를 한자리에서 만나는 <충북의 문화유산 그 찬란함에 대하여>, 충북 무형문화재들의 제작 과정을 엿볼 수 있는 <명장의 손끝을 잇다>, 청주 성공회 100년의 이야기를 풀어낸<청주 성공회 100년사>, 박석호 작가 탄생 100주년 유작을 전시한 <완전한 미완> 등이 시민을 만난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한 거리공연 <청주스캔들>과 <청주이야기꾼>이 들려주는 청주 도시역사와 문화재 음악 공연 준비되어 있다. 또한 평소 자주 접하기 어려운 마림바 연주 <처음 울렸던 근대악기소리>와 동시를 활용한 <동무동무 놀동무 노래하고 다니고>등도 청주의 여름밤을 감성으로 물들일 예정이다.

박인영  cuulmom@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9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