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교육
진천지역 민간단체 대규모 집회 'N0 JAPAN'
박상연 | 승인 2019.08.11 14:55
일본 경제보복 저지 범진천군민협의회는 10일 읍사무소 앞에서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를 규탄하는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충북 진천지역에서 대규모 일본 정부에 대한 규탄 주말집회가 열리는 등 민간차원에서 반일정서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11일 군에 따르면 진천군이장단연합회, 진천상공회의소, 여성단체협의회, 주민자치연합회를 주축으로 20여개의 민간단체가 참여하는 ‘일본경제보복저지 범진천군민협의회’가 구성됐다.

이 협의회는 10일 진천읍사무소 앞 광장에서 지역주민 500여명이 참여하는 ‘일본의 경제보복 중단촉구, 진천군민 규탄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는 규탄대회에 앞서 각계각층의 군민대표 33인을 선정, 독립운동가 보재 이상설 선생 생가에서 아베정권의 경제보복 중단을 촉구하고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적극 나설 것을 결의했다.

이들은 100년 전 3.1운동 당시 민족대표 33인이 태화관에서 기미독립선언서를 낭독했던 모습을 재현하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어 진천읍사무소 앞 광장에서는 ‘NO JAPAN’이라고 쓰여진 머리띠를 두른채 피켓과 현수막을 들고 500여명 이상의 군민들이 집회에 참여했다.

또한 진천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길원)를 중심으로 지역의 사회단체들이 평화의 소녀상 건립 움직임도 보이고 있다.

아울러 오는 8월 15일 광복절과 연계한 태극기달기 운동을 조기 실시해 이르면 관내 주요 거리에 태극기를 내걸고 주민들의 나라사랑 운동을 적극 독려해 나갈 계획이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9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