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문화/생활
국제무예액션프리영화제 18일 충주서 개막
박상연 | 승인 2019.01.11 15:25

국제무예액션프리영화제가 오는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 간 충주시 호암체육관과 충주시립도서관 상영관에서 열린다.

충북도는 오는 9월 국내 최초 국제무예액션영화제 개막에 앞서, 충북지식산업진흥원이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후원하는 국제무예액션프리영화제를 충주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막식 주요 프로그램 중 하나로 무예·액션영화 발전에 큰 기여를 한 감독 및 배우들의 공로를 기리기 위해 시상식을 진행한다.

우선, 한국 영화의 암흑기라고 할 수 있는 1970년대에 ‘돌아온 외다리’(1973) 등의 작품으로 인기를 끈 국내 액션영화계의 원로 이두용 감독에게 ‘Legacy of Action Director’를 수여한다.

이어 ‘친구’, ‘주유소 습격사건’ 등의 액션영화로 대중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배우 유오성 씨는 ‘Legacy of Action Star’를 수상하게 된다.

이 외에 총 5개 부문에서 다음과 같이 시상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5개 부문은 ▲Legacy of Action Director : 이두용(Lee Doo Yong) ▲Legacy of Stunt Action : 정두홍(Jeong Doo Hong) ▲Legacy of Martial Arts : 브루스 칸(Bruce Khan) ▲Legacy of Action Star : 유오성(Yu Oh Seong) ▲New Wave Action Movie : 마녀(The Witch : Part 1. The subversion) 등이다.

또 개막식에는 진정한 무예를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는 ‘리벤져’의 브루스 칸이 그의 형제이자 인도의 유명 영화배우인 밀러 칸과 함께 특별 초대된다.

무술감독이자 액션배우로 잘 알려진 정두홍의 ‘흑산도’가 프리미어 상영을 통해 관객들에 첫 선을 보이며, 최신 개봉작인 ‘언니’를 관람하고 영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관객과의 대화’ 도 진행된다.

아울러 개막작 1편, 특별상영 1편을 포함한 총 9편의 작품이 무료로 상영되며, 영화인과 무예인이 함께 진행하는 액션영화 세미나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9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