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터뷰
청주시청 공보관실 김규섭 팀장 '수필가 등단'
박상연 | 승인 2017.12.17 15:39
김규섭 팀장.

청주시청 공보관실에 근무하는 김규섭(50) 공보팀장이 신인문학상을 수상하며 수필가로 등단했다.

김 팀장이 제29회 푸른솔문학회 신인문학상을 받은 작품은 '교육을 마치며'와 '철없는 남편'이다. 모두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교육을 마치며'는 세계적인 비올리스트 용재 오닐이 연주한 '섬 집 아기'의 영상을 보며 지난날 아내도, 어미니도 생계를 위해 엄마처럼 아기를 남겨둔 채 살았다는 내용이다.

'철없는 남편'은 딸이 엄마의 생일 선물을 사 온 것을 보고, 잊고 있었던 아내의 생일을 기억하며 25년의 결혼생활을 회상한 내용이다. 이제는 아내를 위한 노래를 불러야겠다는 반성을 잘 표현했다.

김 팀장은 "글 속에는 사색과 철학, 정이 담겨 있어야 한다"며 "선한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내면을 깊고 넓게 다듬어 사람 냄새가 나는 글을 쓰겠다"고 말했다.

그는 탁월한 감각과 꼼꼼한 업무수행 능력으로 통합 전 청주시 총무과와 자치행정과에서 근무하며 수많은 행사를 도맡아 추진하는 등 '행사의 달인, 의전의 달인' 등으로 통한다.

한편 푸른솔문학회는 1999년 김홍은 충북대학교 명예교수가 창립한 문학회다. 많은 지역작가를 배출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0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15 충청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